즐겨찾기 추가
11.13(화) 22:02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하동군, 전국 각지 관람객 꽃 양귀비에 푹 빠져…‘씽씽’ 레일바이크도 끝내줘

하동 북천 꽃 양귀비축제 28일까지 연장
2017. 05.22(월) 23:31확대축소

[하동/아침신문] = 지난 12일 화려하게 막을 올린 제3회 하동 북천 꽃양귀비 축제가 오는 28일까지 연장 운영된다.

  22일 하동군에 따르면 ‘5월의 봄 꽃 여행은 꽃 양귀비 속에서’를 슬로건으로 한 이번 축제는 당초 21일까지 열 계획이었으나 개화시기가 길어지고 관람객이 몰림에 따라 오는 28일까지 일주일간 연장 운영한다.

  북천면 직전마을 17만㎡(5만평)의 너른 들판을 붉게 물들인 꽃 양귀비 축제장에는 지난 열흘 간 전국에서 몰려든 수많은 관람객으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특히 만개한 꽃양귀비는 붉은 물감으로 채색한 듯한 풍광으로 관람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또한 국악공연을 비롯해 트로트 가수 공연, 색소폰 연주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함께 다슬기 잡기, 표주박·솔방울 만들기, 메기 잡기, 황토길·톱밥길 힐링걷기, 꽃잎 떡메치기기 등 체험·전시 프로그램도 다채롭게 마련돼 관람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그리고 이번 축제 개막과 함께 경전선 폐선구간의 옛 북천역∼양보역에 알프스 테마 레일바이크가 개통되면서 화려한 꽃 구경과 더불어 가족·연인 등의 관광객으로부터 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특히 레일바이크를 타고 꽃양귀비로 가득 찬 들판을 가로지르는 것은 더욱 운치를 더하며 가족나들이는 물론 데이트코스로도 제격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올 봄 비가 적절히 내린 덕에 축제 연장기간에도 아름답게 핀 꽃양귀비를 구경할 수 있을 것”이라며 “대한민국 알프스 하동을 찾아 꽃의 향연을 즐겨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문석 jlms10240@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진도군, 2018 국화작품 전시회 개최
순천만국가정원 국화분재 전시회 개최
완도군, 『대한민국 청정바다 수도 완도』
목포시,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 참가
「휴가철 찾아가고 싶은 섬」 신안 5개 섬 선정
장성 평림댐 장미공원 ‘꽃의 여왕 보러 가자’
무안군,「해안관광일주도로 개발계획 수립용역」중간보고회 개최
하동군, 전국 각지 관람객 꽃 양귀비에 푹 빠져…‘씽씽’ 레일바이크도 끝내줘
‘제7회 곡성세계장미축제’찾은 관광객들 형형색색의 장미에 취하다
담양 죽녹원, ‘2017 봄 여행주간’ 전국에서 가장 많이 찾았다
국가무형문화재, 진도 다시래기 공개발표회 20일(토) 개최
계절의 여왕 5월의 순천만국가정원, 장미향에 묻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