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1.16(금) 22:26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차민식 제4대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취임

“전문가 조직, 현장에서 답하는 조직 만들 것”
“균등한 기회, 공정한 절차 유지되도록 노력할 것”
2018. 11.05(월) 22:11확대축소

[광양/아침신문]이문석기자 = 차민식(60) () 부산항만공사 경영본부장(부사장)이 제4대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으로 취임했다.

 
5일 광양항 월드마린센터 2층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여수광양항만공사 제4대 사장 취임식’에서 차민식 신임 사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이하 공사)5일 차민식 신임 사장이 광양항 월드마린센터 2층 국제회의장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임기는 이날부터 2021114일까지 3년간이다.

 

신임 사장은 광주광역시 출신으로 광주제일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했으며 동아대 항만물류시스템 석사와 서울대 법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5일 광양항 월드마린센터 2층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여수광양항만공사 제4대 사장 취임식’에서 차민식 신임 사장(앞줄 왼쪽에서 두번째)이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또한 삼미해운, 범양상선, 삼선해운, 서울라인, 엔시스 등 해운항만 기업에서 22년간 실무 경험을 쌓았으며 2004년부터는 부산항만공사에서 선진경영팀장, 기획조정실장, 경영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신임 사장은 취임사에서 지난 36년여간 쌓아 온 해운항만 현장의 경험과 공기업의 경영방식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여수광양항만공사를 안정된 공공기관으로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어 항만 운영의 자율성을 확립하고 공사 직원 모두가 자부심을 갖고 일하는 즐거운 일터, 국가의 항만정책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고 집행하며 지속적으로 발전하는 공기업을 만드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특히 살아있는 전문가 조직, 현장에서 답하는 조직, 국민의 사랑을 받는 조직, 다시 말해 전문적인 지식을 활용해 현장에서 창의적으로 생각하고 책임감 있게 답하는 국민의 공사로 나아갈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속적인 혁신을 추진하고 의사결정 과정을 공개해 대내·외적으로 항상 소통하는 투명한 조직을 만들어 갈 것이라며 균등한 기회와 공정한 절차가 유지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표명했다.

 

<차민식 신임 사장 주요 약력>

1958년 광주 출생 광주제일고 졸업 서울대 법학과 졸업 동아대 항만물류시스템 석사 서울대 법학박사 삼미해운 범양상선 △㈜서울라인 해운영업이사 ()엔시스 해외영업담당이사 부산항만공사 만운영계획팀장, 선진경영팀장, 기획조정실장, 경영본부장 동아대 연구교수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은행 KJ카드, 추운 겨울 ‘따뜻한 동행’
광주은행, ‘스마트상품 가입 이벤트’ 당첨자 경품 지급
해남군 내년 국비 확보 굳히기‘총력’
여수시, 꼬막 최대 생산지 여수 율촌서 ‘제1회 새고막 축제’
전남 광양상공회의소 박상옥 초대회장, 광양보건대학교에 장학금 기탁
광주은행,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 취득
광주은행, 제3회 ‘광주화루 공모전’ 개최
광주은행, 아동수당 수령고객에 연 3.1% 금리 제공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만권HRD센터와 일자리사업 추진
여수광양항만공사, ‘제10회 광양항 국제포럼’개최
인천공항, 청년예술가 발굴-지원사업 펼친다
광주은행, 대학생·사회초년생 대상 ‘Y통장 · Y적금’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