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1.13(화) 15:38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여수 돌산 앞 해상 조업 중 바다에 빠진 50대 女 안타깝게 숨져

- 문어 단지 투망 중 줄이 다리에 걸려 해상 추락...
2018. 11.08(목) 05:46확대축소

[여수/아침신문]김미란기자 = 여수 돌산읍 송도 해상에서 부부가 조업에 나섰다 투망 중인 줄에 부인 다리가 걸려 바다에 빠져 안타깝게 숨지고 말았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오늘 오전 1143분경 여수시 돌산읍 송도 남서쪽 100m 앞 해상에서 K (3.31, 승선원 2, 여수선적) 문어단지 투망 중 부인 A (54, ) 씨가 통발 줄에 걸려 해상에 추락하였다며, 남편 김 모 씨가 여수해경에 신고하였다라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2척과 해경구조대, 돌산해경파출소 구조정을 사고 현장으로 급파하였으며, 인근 조업 중인 선박 대상 구조협조를 요청하였다.


또한, 현장에 도착한 돌산해경파출소 구조정과 해경구조대에서는 사고 주변 해상수중 수색 중 오늘 낮 1238분경 해상에서 A 씨를 발견인양하였으나, 의식맥박이 없는 상태로 심폐소생술을 하면서 신속히 돌산 군내항 이동 대기 중인 119구급차에 인계 여수 소재 병원으로 이송하였다

 

해경 관계자는 병원으로 이송된 A 모 씨는 안타깝게 숨지고 말았으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위해 남편(선장) 상대 조사할 예정이라 말했다.


한편, K 호는 오늘 오전 9시경 여수 돌산읍 송도항에서 출항, 인근 해상에서 조업 중 부인 A 모 씨가 통발 줄에 다리가 걸려 해상에 추락하였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관호 전남지방경찰청장, 순천경찰서 현장간담회 개최
화순경찰서, 전처 동거남에게 둔기를 휘두른 50대 피의자 검거
여수 돌산 앞 해상 조업 중 바다에 빠진 50대 女 안타깝게 숨져
이광일 전남도의원, 「여수국가산단 내 사유지 녹지해제 등 촉구 결의안ᦉ…
전남경찰, 유관기관 합동 대테러 종합훈련 실시
고흥군, 해창만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엄정 수사' 촉구
여수해경, 원인미상 기관고장 일으킨 3톤급 레저보트 구조ㆍ예인
여수해경, 선박과 선박 사이 건너다 바다에 빠진 익수자 신속 구조
광주지방경찰청, KPGA 소속 프로골퍼 포함 공갈 및 보험사기 일당 16명 검거
여수해경, 화재 발견부터 승선원 구조ㆍ화재 진화까지 눈부신 활약 펼쳐
광주은행, 5억 7천만원 보이스피싱 예방해 금융감독원 감사장 수상
광주지방경찰청, 310억원 상당 해외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 조직 검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