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2.13(목) 23:10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오하근 도의원, “전남복지재단 운영 개정조례안 대표발의”

- 전남복지재단 경쟁력 강화로 전남형 복지정책 씽크탱크 역할 기대
2018. 12.05(수) 22:31확대축소

[전남/아침신문]이문석기자 = 전남도의회가 전남복지재단의 불합리한 운영 개선과 대외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조례 개정에 나섰다.


5일 전남도의회에 따르면 오하근(순천4,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전남복지재단 운영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오 의원은 지난 11월 전남복지재단에 대한 행정사무감사 시 불합리한 운영과 출연기관 경영평가에서 계속 낮은 등급 평가를 받고 있음을 지적한 바 있다,재단의 운영쇄신과 경쟁력 강화를 촉구하기 위해 재단 운영 개정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고 취지를 밝혔다.


개정조례안의 주요내용은 기부금품의 모집 및 사용에 관한 법률5조에 지자체로부터 출연금을 받고 있는 재단의 경우 기부금을 받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어 이와 상충되는 기부금 조항을 삭제하였고, 대표이사 임기도 기존 3년 단임제를 초기 2년 후 1년 단위로 두 차례 연임할 수 있도록 개선하여 경영평가에 따라 연임 여부를 정할 수 있도록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다.


또한 이사의 자격요건도 장애인노인여성청소년 등 복지 전문가만 참여할 수 있도록 제한한 것을 행정기획마케팅 등 타 분야 전문가도 일부 참여가 가능하도록 함으로써 유능한 인재풀 구성을 통해 대외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도록 했다.


오하근 의원은 "개원한지 5년째 접어드는 전남복지재단은 전남 복지정책의 씽크탱크 역할은 물론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역량 강화, 복지사각지대 지원, 경영혁신을 통한 자립기반 구축 등 해결해야 할 과제가 산적해 있다", "이번 조례 개정을 계기로 전남복지재단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발판으로 삼아 도민에게 꼭 필요한 전남형 복지정책을 제시하고 이끌어 주기를 기대한다" 말했다.


이번 조례안은 10일 전라남도의회 제427회 제2차 정례회 보건복지환경위원회(위원장 전경선) 심의를 앞두고 있다.


한편 전남복지재단은 2013. 10월 설립되어 곽대석 대표이사를 중심으로 1 419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남광역아동지원센터 등 2개 사업을 수탁 받아 운영 중에 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보성영재교육원 연극관람 등 문화체험활동 프로그램 실시
오하근 도의원, “전남복지재단 운영 개정조례안 대표발의”
문재인 대통령, 직무평가 “긍정평가 44.8% 최저치, 부정평가 50.5% 최고치”
대한애국당 조원진 의원, “북한인권의 날 제정으로 북한인권 중요성 알려야”
[경기 평택] <평택시민신문> 창간 22주년 특집조사
영산강·섬진강수계 6개 지자체 기금사업 우수 평가
민주노총, 탄력근로제 확대 추진의 문제점과 민주노총 요구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연평도 방문 풀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연평도 주민 간담회 인사말
대한애국당, 박근혜 대통령 불법인신감금 600일, 살인적인 정치보복 인권유린 즉각 중…
민중당 전남도당 성명서, 대책없는 쌀 목표가격제 폐지로 쌀 정책 포기하는 더민주당은…
장성군, 금연구역 지도 및 단속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