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16(수) 20:38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광주은행 후원 ‘민화걸작전’, 아시아문화전당에서 개막

- 내년 2월 10일까지 열려 -
2018. 12.12(수) 16:41확대축소

[광주/아침신문]이문석기자 =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이 후원하는 ‘김세종민화컬렉션-판타지아 조선’ 광주전이 오는 15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019년 2월 10일까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문화창조원에서 열린다.


  광주은행 창립 50주년과 예술의전당 개관 30주년 및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개관 3주년을 기념하여 마련된 이번 전시는 지난 7월 18일부터 8월 26일까지 예술의전당에서 서울전이 성황리에 개최되었고, 이번에 다시 광주를 찾아온다.


조선민화의 전 화목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판타지아 조선’은 광주은행과 JB금융지주가 협찬하고, 예술의전당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공동 주최한다.


  ‘김세종민화컬렉션-판타지아 조선’은 민화 컬렉터인 김세종씨가 20년간 수집한 문자도, 책거리, 삼국지, 구운몽, 까치호랑이, 관동팔경도, 화조도 등 작품 중에서 50여 점을 엄선하여 선보이며, ‘민중이 그린 소박한 우리 그림’이라는 고정된 평판을 넘어 자유롭고 참신한 한국미술의 숨겨진 상상력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전시회는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오후 6시까지, 수요일과 토요일은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월요일은 휴관한다. 입장권은 2천원에서 5천원으로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광주은행 신용/체크카드 소지자(본인)의 경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광주은행 관계자는 “창립 50주년을 맞아 다양한 문화사업과 콘텐츠를 기획하면서 우리의 이야기가 담긴 민화 전시를 후원하게 됐다”며 “예향의 도시 광주에서 예술과 문화가 주는 풍요로움을 자주 접할 수 있도록 문화 사업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지난 2017년 4월 한국화 부흥에 이바지하고자 제1회 광주화루 공모전과 전시회를 개최한 광주은행은 올해 4월에 두 번째 광주화루를 펼친 바 있다. 조선시대 익명의 화가들의 상상력과 독창성이 돋보이는 ‘김세종민화컬렉션-판타지아 조선’ 광주전 또한 한국화 부흥의 초석이 되길 기대한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양상공회의소 회장 이백구, 신년사
순천상공회의소, 2019 신년인사회 개최
JB금융지주, 차기 회장 후보자로 ‘김기홍’ 선정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 연안·엑스포여객선터미널 본격 운영
전남테크노파크, 의료기기용 세라믹제품 개발을 위해 전남대병원 융합의료기기 산업지…
광주은행 후원 ‘민화걸작전’, 아시아문화전당에서 개막
이용섭 시장 “수적천석(水滴穿石) 심정으로 광주형 일자리 성공시키겠다” <수적천석…
전남테크노파크, 기관 경영혁신·클린직장 만들기 전직원 워크숍 통해 첫 단추 끼워
송종욱 광주은행장, 경영우수부문 광주상공대상 수상
여수광양항만공사, 부두 이용자와 현장맞춤형 체선완화 방안 추진
광양경제청, 정책자문위원과 현장 정책토론회 개최
순천농협, 2018 한국의 경영대상에서 ‘한국의 고객만족(CS)혁신리더상’ 수상 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