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23(금) 14:2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설훈·민병두·최경환 의원, 5.18 망언 한국당 3명과 지만원 고소장 제출
2019. 02.14(목) 17:07확대축소

(국회/아침신문)이문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설훈 의원(부천 원미을)은 민병두 의원, 민주평화당 최경환 의원과 함께 14일 오전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과 지만원 등 4명에 대해 명예훼손과 모욕죄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고소장에는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등 3명의 의원에 대해 “지만원이 어떠한 허위사실을 유포할 것인지 사전에 명백히 알고 있었음에도 그를 국회에 초청하여 공청회를 개최하고 지만원과 동일한 취지의 허위사실을 발언하기도 했다”며 “자유한국당 3명의 의원들에게도 지만원의 명예훼손 범죄행위에 대한 공동정범의 책임이 인정되거나 적어도 방조범의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또 “특히 김순례 의원은 지난 8일 국회에서 열린 공청회에서 ‘종북좌파들이 판을 치면서 5·18유공자라는 이상한 괴물집단을 만들어내며 우리 세금을 축내고 있다’ 등의 발언을 해 5·18민주유공자들의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했다”고 적시했다.

설훈 의원은 “역사를 왜곡한 명백한 허위사실로 판명난 가짜뉴스를 국회에 가져와 비생산적인 정쟁거리로 만든 것도 모자라, 제1야당의 국회의원들이 고귀한 5·18 광주민주화 운동을 폭동과 괴물집단으로 매도하며, 결국엔 공청회에서 ‘전두환 영웅’ 주장이 나오는 참극이 벌어졌다”며 “이들의 망언과 잘못된 행태를 절대 묵과하지 않을 것이며 끝까지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더불어민주당 목포시지역위원회 정책제안 토론회 개최
홍익표 수석대변인, 오전 현안 브리핑
유동수 국회의원 국회 정무위원회, 금융투자업계 현장간담회 개최
이원욱 의원, ‘소상공인 세무비용지원법’ 발의!
윤준호 의원, ‘해양환경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현근택 상근부대변인 논평, 북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
설훈 의원, “미세먼지 타성에 젖은 정책으로 통제할 수 있는 선을 이미 넘어”
더불어민주당, '이경 상근부대변인' 오후 현안 브리핑
김병관 의원, 무투표당선자 선거운동 허용하는「공직선거법」개정안 대표발의
김철민 의원, 화재 예방 사각지대 해소 위한 법안 발의
박주민 의원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 대표발의
설훈·민병두·최경환 의원, 5.18 망언 한국당 3명과 지만원 고소장 제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