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3.18(월) 12:32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인천유나이티드, 출정식 통해 팬들과 함께 2019시즌 비상을 다짐하다

- 2월24일 인하대 대강당서 행사진행
- 500여명의 구성원이 모여 출항을 알리다
2019. 02.24(일) 20:59확대축소

[K리그/아침신문]이수민기자 = 인천유나이티드가 2019시즌 개막에 앞서 팬들과 함께 출정식을 진행하며 새로운 비상을 굳게 다짐했다.


 
인천은 지난 24일 인하대 대강당에서 출정식을 진행하며 본격적인 2019시즌 출항을 알렸다. 이날 행사에는 선수단과 임직원 그리고 인천시민과 축구팬 등 약 500명의 구성원이 한 데 모여 함께 선전을 기원했다.

이번 출정식은 팬들과의 스킨십에 포인트를 두고 기획됐다. 먼저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사전 행사로 자유 팬 미팅 행사가 열렸다.
인하대 본관 강당 로비에서 팬들과 선수들이 한 공간에서 어울리며 격식없이 자유롭게 오가며 사진을 찍고 사인을 받는 등
스킨십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어 오후 3시부터 본 행사가 진행됐다. 2019시즌 새로운 인트로 영상 상열과 함께 선수단 입장이 진행됐고 박남춘 구단주, 전달수 대표이사, 안데르센 감독의 인사말과 함께 새로운 캐치프레이즈 '2019 인천축구시대'슬로건 발표가 진행됐다. 그리고 2019시즌 새 유니폼인 'STRIPE FOR ALL' 공개행사가 함께 열렸다.

곧바로 열린 2부행사는 인유 토크 콘서트 행사가 진행됐다. 출정식에 앞서 행사장 로비에서 팬들이 직접 적은 질문지를 뽑아 선수단이 답변하는 형태로 진행 되었으며, 현장에서도 즉석으로 질의 응답을 진행하며 팬들과 하이파이브 행사를 진행하며 이날 행사를 마무리했다.

전달수 대표이사는 "시즌 개막에 앞서 팬들과 한 데 어울려 즐거운 시간을 보내서 굉장히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3월 2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2019시즌 인천의 비상을 함께 응원해주시길 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한편 팬들과 함께 화목한 분위기 속에서 출정식을 마친 인천은 3월 2일 토요일 오후 2시 인천축구전용 경기장에서 제주유나이티드와 개막전을 치른다.
아널 하프타임에는 인기가수 모모랜드가 축하공연을 펼친다

이수민 jlms1024@hanmail.net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6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5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4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3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2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 -1
[KBO시범경기] 두산베어스 vs 키움히어로즈
[포토] 2019 KEB하나은행 FA CUP 2라운드
[현장포토] 두산베어스 신인 김대한 고척에서의 노력
전남테크노파크, 2019년 전남형 스마트공장사업 설명회 성료
2018-2019 안산OK저축은행 배구단 마지막 홈경기
인천유나이티드, 출정식 통해 팬들과 함께 2019시즌 비상을 다짐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