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6.4(목) 00:1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여수해경, 침수된 레저 보트 승객 3명 5분여 만에 구조, 인명피해 없어

- 선박 좌현 중앙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침수돼... -
2019. 04.21(일) 23:47확대축소

[광양/아침신문]이문석기자 = 광양 앞 해상에서 1톤급 레저 보트가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침수되었으나, 신속히 출동한 해경에 의해 승선원 3명 전원을 무사히 구조하였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오늘 오전 108분경 광양시 중동 중마 일반부두 400m 해상에서 레저 보트 B (1, 승선원 3)가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선박이 침수되고 있다며, 선장 조 모(46, ) 씨가 119 종합상황실을 경유해 해경에 신고하였다20일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2척과 구조대, 광양해경파출소 구조정 등 구조세력을 사고해역으로 급파하였고, 인근 민간 자율구조선 4척 또한 구조 협조 요청 하였다.


아울러, 신고접수 5분여 만인 1015분경 사고 해역에 도착한 광양파출소 구조정 확인 결과 B 호가 반쯤 물에 잠겨 있는 상태로 선장 등 승선원 3명이 선수에 있는 것을 확인하고 즉시 구조했으며, 건강상 이상은 없는 상태였다.


또한, B 호는 얼마 지나지 않아 선수만 남긴 채 침수되고 말았고, 이어 도착한 구조대에서는 수중에 입수하여, 더 이상의 침수가 되지 않도록 부력부이 설치와 함께 기관실 주유 밸브 등을 봉쇄하였다.


해경 관계자는 선장 상대 음주 여부 확인 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위해 선장 및 승선원 등을 상대로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B 호는 오늘 오전 710분경 여수 월호항에서 출항 광양 이순신 대교 인근 해상에서 선상 낚시를 하다 포인트를 옮기기 위해 이동 중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침수되었으며, 전문 인양 업체를 이용 예인하여 광양 인근 안전 항포구에 육상 상가 조치할 예정이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여수해경, 여수 해양공원 익수자 구조
[기획취재 4탄]고흥군, “바지락 25억 황금어장” 삼천포 00수산 덕흥어촌계 특혜의혹…
[기획취재 3탄]고흥군, 덕흥어촌계 “간판도 없는 업체 수의계약‘ 특혜의혹
[기획취재 2탄]고흥군, 덕흥어촌계 “바지락판매 특정업체 블루오션” 눈길
고흥군, 덕흥어촌계 바지락판매 "특정업체 25억 원 수의계약” 의혹 확산
순천시, 관내 신천지 신도명단 바탕으로 1차 전수조사 마쳐
[기획취재11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운영자가 또 그 업체로 선정되면 감사원 고발필요…
[기획취재10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공모’ 또 그 업체가 되나?
[기획취재9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공모전 "한 업체 위한 들러리 공모" 전락
[기획취재8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공모사업은 추악하게 얼룩진 갈등 잉태
[기획취재7탄]순천시 드리마촬영장, 선정된 평가위원은 순천시 대변인
[기획취재6탄]순천시 드리마촬영장, 부서 간 소통부재로 피해는 고스란히 ㅇㅇ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