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9.16(월) 22:03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여수해경, 침수된 레저 보트 승객 3명 5분여 만에 구조, 인명피해 없어

- 선박 좌현 중앙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침수돼... -
2019. 04.21(일) 23:47확대축소

[광양/아침신문]이문석기자 = 광양 앞 해상에서 1톤급 레저 보트가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침수되었으나, 신속히 출동한 해경에 의해 승선원 3명 전원을 무사히 구조하였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오늘 오전 108분경 광양시 중동 중마 일반부두 400m 해상에서 레저 보트 B (1, 승선원 3)가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선박이 침수되고 있다며, 선장 조 모(46, ) 씨가 119 종합상황실을 경유해 해경에 신고하였다20일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2척과 구조대, 광양해경파출소 구조정 등 구조세력을 사고해역으로 급파하였고, 인근 민간 자율구조선 4척 또한 구조 협조 요청 하였다.


아울러, 신고접수 5분여 만인 1015분경 사고 해역에 도착한 광양파출소 구조정 확인 결과 B 호가 반쯤 물에 잠겨 있는 상태로 선장 등 승선원 3명이 선수에 있는 것을 확인하고 즉시 구조했으며, 건강상 이상은 없는 상태였다.


또한, B 호는 얼마 지나지 않아 선수만 남긴 채 침수되고 말았고, 이어 도착한 구조대에서는 수중에 입수하여, 더 이상의 침수가 되지 않도록 부력부이 설치와 함께 기관실 주유 밸브 등을 봉쇄하였다.


해경 관계자는 선장 상대 음주 여부 확인 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위해 선장 및 승선원 등을 상대로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B 호는 오늘 오전 710분경 여수 월호항에서 출항 광양 이순신 대교 인근 해상에서 선상 낚시를 하다 포인트를 옮기기 위해 이동 중 원인 미상의 파공으로 침수되었으며, 전문 인양 업체를 이용 예인하여 광양 인근 안전 항포구에 육상 상가 조치할 예정이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민주당 여수갑, ‘가짜뉴스특별대책단’ 가동…공작정치 ‘철퇴’
GS칼텍스 허세홍 대표이사 여수시민께 머리 숙여 ‘사과’
순천 A여고 소프트볼팀, 선수 부풀려 체육지원금 ‘부정수령’ 의혹
상사지구, ‘굴곡 위험도로 개선사업’ 공사현장 엉망
광주 전투비행장, 무안 이전 반대 범군민대책위원회 성명서 발표
보성군, 아픈 이웃위해 마을 주민들이 직접 농사 대신해
여수시. 여수해역 적조주의보…전남도, 방제 총력
여수해경, 바다에 빠진 모자(母子) 극적 구조, 생명엔 지장 없어
영산강유역환경청, "광양만권 산단 특별점검 결과" 환경법령 위반 8개 업체 적발
여수해양경찰서, 안개 낀 여수 해상 어선-낚싯배 충돌, 다행히 인명 피해 없어
순천국유림관리소, 산림교육 위탁사업 중간보고회 개최
허석 순천시장, 지역신문발전기금 관련 입장 밝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