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16(일) 23:51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영암군, 산업위기 극복을 위한 장기지원사업과 제도개선 건의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산업위기지역 대불산단 방문
2019. 05.01(수) 22:52확대축소

[영암/아침신문]이문석기자 = 영암군은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430일 오후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인 영암군 ()한국산업단지공단 대불지사에서 현장간담회를 열고, 산업위기 조기 극복 방안을 모색했다고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해 이제민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영암군수, 목포시장, 해남부군수 및 현대삼호중공업, 대상중공업 등 조선 관련 기업대표 등이 참석해 지역의 현안과 위기 극복방안을 논의했다.

 

영암군은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지정된 지난 1년간의 정부지원이 도움은 되었으나 침체된 지역경기를 완전히 회복시키는 데에 보다 많은 지원과 시간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전달하고 장기적인 사업지원과 함께 산업 활성화에 장애가 되는 법적 개선을 건의했다.

 

특히, 전동평 영암군수는 고용·산업위기지역 및 청년친화형 산단으로 지정된 대불국가산단의 활성화를 위해 신청한 대불 청년친화형산단 사업에 대해서 사업 선정 시, 특별 가산점 부여와 함께 국비지원율을 높여줄 것을 건의하였다.


또한 조선업으로 편중된 산업을 다각화하고 미래 성장동력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지금 주변의 에너지를 키워 나가야 한다고 말하면서 드론 및 경비행기 항공산업 활성화를 위한 소형항공기 클러스터 구축사업에 대한 행·재정적 지원과 자동차 튜닝산업 활성화에 장애가 되는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을 정비하여 100대 이하 다품종소량 생산 자동차인증 기준 등을 구체화시켜 줄 것도 건의했다.

 

참석한 기업대표들이 건의한 내용은 주로 긴급 저리대출 등 금융지원과 안정적인 근로인력 수급책에 대한 지원, 환경규제에 따른 오염원 제거 시설비 지원, 조선업의 환경변화에 대한 LNG 추진선 활성화를 위한 LNG 벙커링 지원 등을 건의했다.

 

이에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은 다른 지역 간담회와 비교하면서 현재의 어려움에만 집착하지 않고 미래를 준비하는 영암군의 노력에 국가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이 뒷받침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송재호 위원장도 마무리 인사를 통해 지역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정부에 전달하고, 연구기관 및 지원기관 등과 함께 산업위기 극복에 힘을 모을 방법을 다각적으로 찾겠다고 밝혔다.

 

영암군 관계자는 지난 24일 확정된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 지정기간 연장에 이어, 이날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대불국가산단 방문으로 대불산단 활성화와 함께 영암군이 지역전략산업으로 육성 중인 드론 및 경비행기 항공산업과 자동차 튜닝산업을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발전시켜 국가균형발전 실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두산맨] 동대문에 돔구장을 지었더라면?
두산밥캣, 북미 제로턴모어 사업 인수… 조경장비 시장 본격 진출
신안군, 1004섬에 국제문화관광타운 들어선다
GFEZ, 상하이교통대 과학기술원 사무실 개소 현판 제막식 개최
광주은행, 2019년도 3분기 누계 당기순이익 1,394억원 달성
신안군, 섬!!! 자은도 지오국제문화관광타운 기공식
진도군, 청정 햇김 위판 ‘시작’…작황 좋아
순천상공회의소, 순천지역 제조업체 경기 전망 6분기 연속 하락
완도자연그대로 농산물 포장 디자인 새롭게 단장
순천시, ‘생활SOC 복합화 사업’ 국비 80억 원 확보
해남군, 국산 유채유 제조공장 준공
영광군, 영광 e-모빌리티 엑스포 연이은 대박행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