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7.14(일) 17:20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JB금융그룹, 2019년 1분기 순이익 975억원 시현
2019. 05.01(수) 23:23확대축소

[광주/아침신문]이문석기자 = JB금융지주(175330, 회장 김기홍)20191분기 연결 누적기준 975억원(지배지분 925억원) 당기순이익을 시현했다고 발표하였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0.6%(지배지분 44.1%) 증가한 실적으로 사상 최대 규모의 분기 실적을 달성하였다.

 

계열사들의 건실한 이익성장으로 그룹의 균형 있는 수익 포트폴리오가 강화되고 있는 가운데, 핵심 자회사인 전북은행(별도기준)과 광주은행(별도기준)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3%, 0.4% 증가한 260억원 및 453억원의 분기 실적을 달성하였다.

 

20191분기 견고한 실적의 주요 요인은 수익성 건전성 중심의 내실성장 정책을 바탕으로 한 핵심이익 강화 및 그룹의 리스크를 감안한 RoRWA(위험가중자산이익률) 관리정책 추진에 따른 자산건전성 개선으로 대손비용의 하향 안정화 추세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주식교환에 따른 광주은행 100% 자회사 편입 효과로 비지배주주 순익이 감소한 부분도 이익증가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하였다.

 

주요 경영지표 부문에서는 지배지분 ROE 11.9% 및 그룹 연결 ROA 0.85% 양호한 수익성 지표를 달성하였고, 경기 불확실성에 대비한 적극적인 리스크관리 정책 추진으로 자산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여신비율은 전년 동기 대비 0.09%p 개선된 0.88%, 연체율은 전년 동기 대비 0.04%p 개선된 0.86%이며 대손비용율(그룹 기준) 역시 전년 동기 대비 0.02%p 개선된 0.44%를 기록하여 안정적인 추세를 유지하고 있다.


한편, 자본적정성 지표인 20191분기 말 그룹의 보통주자본비율(잠정)9.30%, BIS비율(잠정)12.87%를 달성하여 전년 동기 대비 보통주자본비율은 0.75%p, BIS비율은 0.76%p 대폭 상승하였다. 이는 안정적인 영업기반의 확충 속에서도 리스크를 고려한 위험가중자산(RWA) 관리 중심의 자본비율 개선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였기 때문이며, 앞으로도 적정 성장의 기조 아래 그룹의 건실한 자본기반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열린 자세로 시장과 소통하고자 직접 IR에 참석한 JB금융지주 김기홍 회장은 기본에 충실한 내실 위주 경영정책을 바탕으로 자본비율 조기 충족과 비용 절감 등 경영효율성 제고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헌혈 하나둘운동’ 행사 펼쳐 눈길
시흥시, 재난안전 공무원 전문교육 실시 전문민간 위탁교육을 통해 재난대비 실무능력…
안산시, 지역화폐‘다온’사용처 확대
순천농협 강성채 조합장, ‘매실 소비촉진 상생후원금 2억 2천만 원’ 전달
순천시의회 허유인의원 故이희호 여사 장례식장 조문
부산시의회 김문기 의원, 제2회 깨알정책대상 수상
더불어민주당 신안지역위원회-신안군 당정협의회 개최
고양,미국 하와이주 마우이카운티 시장단, 고양시 방문
화순열린도서관, 1일부터 6월 무료영화 상영
함평군 자연생태공원 내 무료 야외예식장 운영한다
고양시 주엽1동 복지일촌협의체, 뽀송뽀송 ‘찾아가는 클린빨래방’ 운영
고양시, 학부모를 마을교육공동체 진로교육전문가로 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