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7.10(금) 12:11
아침신문
정치
공작기계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황주홍 의원, 「병역법 일부개정법률안」대표 발의

신체검사 오진 인한 귀가 훈련병, 재입영 간소화될 것
2019. 05.31(금) 22:40확대축소

[국회/아침신문]이문석기자 = 황주홍 의원(민주평화당, 고흥·보성·장흥·강진군)529, 신체검사 오진으로 인해 귀가한 훈련병의 재입영을 간소화하는 병역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현행법상 입영부대의 장은 현역병입영 대상자가 입영하면 7일 이내에 신체검사를 하도록 되어 있고, 신체검사의 결과 질병이나 심신장애로 현역 복무에 적합하지 않거나 15일 이상의 치유기간 필요할 경우에는 질병이나 심신장애의 정도와 치유기간을 명시하여 귀가토록 하고 있다.

 

하지만 입영부대 신체검사가 오진으로 판명된 경우에도 귀가한 훈련병들은 다른 현역병입영 대상자와 같은 입영 절차를 밟고 있어, 재입영해야 하는 현역병입영 대상자들을 위한 재입영 간소화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이번 개정안은 지방병무청장에게 신체검사 오진으로 인해 재입영하는 경우 간소화 절차를 마련하도록 의무를 부여함으로써, 군의 잘못에 대한 최소한의 조치 차원에서 발의되었다.

 

황주홍 의원은 입영부대의 신체검사 오진으로 군에 대한 신뢰가 떨어지고 있다입영 절차 간소화를 통해 귀가한 훈련병을 배려할 필요가 있고, 앞으로 군은 신체검사 결과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여수해경, 고흥군 류동철 의원에게 감사장·감사패 전달
전남테크노파크, 목포대학교와 코로나19 지역경제 위기극복 정책간담회 개최
소병철 의원, “국민들 목소리 귀기울이는 것이 사법개혁 출발”
김원이 의원, ‘목포 의대 설립의 필요성과 추진방안’ 국회토론회 개최
태영호 의원, 공연 암표 판매 막고 사기전과자 대중문화예술업 차단 법안발의
조정식 의원, 21대 국회 첫 입법 활동으로 대ㆍ중소기업 상생협력 촉진 발의
김회재 국회의원, “국토교통위원으로서 지역 현안과 예산 꼼꼼히 챙길 것”
보성군, ‘제65회 현충일 추념식’경건한 가운데 거행
문재인대통령, 2020년 5월말 정기조사(5/28~31) 결과 요약
YGPA, 고질적인 광양항 위험물 부두 체선 해소 방안 마련
곡성군, 제10회 곡성세계장미축제 취소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호남권 국회의원 당선인 전원 공동성명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