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2.12(목) 22:17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안산시, 지역화폐‘다온’사용처 확대



2019. 06.24(월) 11:06확대축소

(안산시/아침신문)이수민 사진기자 = 안산시, 지역화폐‘다온’사용처 확대

 지역 소규모 건설업체 참여로 가맹점 범위 넓혀

 안산시(시장 윤화섭) 지역화폐 ‘다온’의 가맹점이 1만호를 돌파한 가운데 시는 지속적으로 다온 사용처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시는 우선 지역 건설업체 간의 거래를 활성화하고, 시민들이 건축 자재 등 건축 관련 소비 품목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지역 소규모 건설업체의 가맹점 가입을 독려하고 있다. 이에 따라 현재 200여개 소규모 건설업체가 다온 가맹점으로 참여하고 있다.


 또한 현재 다온 가맹점은 ▲가전·디지털 ▲건강·병원 ▲건설·건축·기계·전기 ▲광고 ▲교육·학원·사무용품 ▲카페·베이커리·디저트 ▲반려동물 서비스 ▲뷰티·패션 ▲식품·생활용품·편의점 ▲여행·여가·취미 ▲음식점·패스트푸드 ▲인테리어·가구·꽃 ▲자동차서비스 ▲기타서비스 등 14개 업종으로 분류돼 있는데, 시는 새로운 업종을 추가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지역화폐는 지역주민이 지역 내 소기업·소상공인 등 지역 업체의 상품과 서비스만을 구매·소비하기 때문에 지역 내 독자적인 유통망을 구축할 수 있는 특성이 있다.

 이 때문에 지역 내에서 생산·유통되는 물품·서비스에 대한 적극적인 소비가 가능해져 대기업이 아닌, 지역 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매출이 늘어나는 효과와 함께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는 데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시 관계자는 “다온 가맹점이 일반 음식점 및 소매점 등에 편중돼 소비자의 선택 범위가 한정됐다는 단점을 해소하고, 소비자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화폐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며 “지역 건설업체도 다양한 소비층을 확보함으로써 매출이 늘고 지역 업체 간 상생협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수민 jlms1024@hanmail.net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은행, 전남인재육성재단에 5천만원 기부금 전달
성가롤로병원, 개원 50주년 기념미사 및 기념행사 가져
광주은행, ‘여행스케치적금Ⅲ 출시기념’ 고객 이벤트 당첨자 경품 증정
순천농협 강성채 조합장, ‘신유통 토론회 - 농가조직화 활성화 사례’ 발표자로 나서
여순사건(여순민중항쟁) 재심 4차 재판
[현장포토] 공수처 찬성 집회2
[현장포토] 공수처 찬성 집회
[현장포토] 공수처 반대 집회
순천시, 2019 사회적경제 나눔 한마당 행사 및 업무협약 체결
권오봉 여수시장, ‘국립해양기상과학관 건립 시민 청원’ 답변
[현장 포토] 한기총 조국사퇴 기도회
철도노조 파업 2일차, 지역별 결의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