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23(금) 14:2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김수민 의원, “청주 청원구 북이면 일대 주민들 건강영향조사 실시 환경부 결정 늦었지만 다행”

북이면 주민들 청원서 환경부에 전달...국회 예결위 소위 책자에도 부대의견 반영하는 등 적극 노력

김수민 “애초 청주에 폐기물시설 마구 들어오도록 손놓은 정치인들, 행정가들 반성해야”
2019. 08.06(화) 18:34확대축소

[국회/아침신문]이문석기자 = 국회 예산결산특위위원회 소속 김수민 국회의원(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청주 청원구 지역위원장)6, 소각 등 폐기물처리시설이 밀집해있는 청주 청원구 북이면 일대 주민들을 대상으로 건강영향조사를 실시하기로 환경부에서 결정됐다고 밝혔다.

 

김 의원이 환경부로부터 보고받은 내용에 따르면, 6일 환경보건위원회는 북이면 주민들이 제출한 건강영향조사 청원에 대해 수용하기로 결정했다. 환경보건위원회가 청원전문위원회의 의견을 반영하여 청주 청원구 소각시설 밀집지역 주변 주민들에 대한 건강영향조사를 실시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환경부는 곧 조사를 실시할 용역수행기관 선정 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다.

 

환경부가 김 의원에게 보고한 바에 따르면 다이옥신, 생체시료 등 다소 복잡하고 예민한 조사를 실시해야 하는 만큼 용역기관 선정에 2~3개월 정도 소요될 걸로 보인다. 환경부는 11월 정도에 조사 착수될 걸로 예상하고 있고, 용역에 따른 예산도 통상적으로는 2억원 가량 소요되는데, 이번 조사에서는 예산이 늘어날 걸로 보고있다.

 

앞서 김 의원은 북이면 주민들이 청원서를 환경부에 제출하자 환경부에 청원을 수용해줄 것을 공문으로 요청했으며, 최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2019 추경안 심사시 소위원회 심사자료에 부대의견으로 환경부는 충북 청주시 북이면 일대 소각시설 밀집지역 주변 주민건강조사를 실시하고, 전문위원회 결과를 신속하게 의원실과 공유한다(김수민 의원)”는 내용을 소위 책자에 담기도 했다.

 

김 의원은 환경부의 이번 결정은 늦었지만 다행이라면서도 애초에 청주에 소각장, 폐기물처리시설이 마구 들어오도록 방치했던 정치인들, 행정가들은 반성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건강영향조사가 객관적이고 정확하게 진행되도록 국회 예결위 차원에서 계속 챙겨볼 것이라면서 청주 주민들의 건강을 염려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정춘숙 원내대변인, 오후 현안 브리핑
박완수 의원,‘소비자협회 선정, 사회적가치 입법대상’수상
홍문표의원, 중부해경청 홍성 내포신도시 유치위해 해양경찰청 방문
박병석 의원 대표발의, ‘혁신도시법’국토교통위 전체회의 통과!
이규희 의원, ‘거리의 무법자’ 미수검 차량 거리 운행
영암군, 다중이용건축물 불법증축(구조변경) 일제점검 실시
이상민 의원, “부품․소재․장비 등 원천기술 연구 및 국산화로 산업경쟁력…
권칠승 의원, 「강력범죄자 의사면허 박탈법」대표발의
곡성군, '농촌유학 여름 캠프' 섬진강 물 따라 프로그램 진행
윤준호 국회의원, 해양쓰레기문제 해결하기 위한 연속정책투어 개최
김수민 의원, “청주 청원구 북이면 일대 주민들 건강영향조사 실시 환경부 결정 늦었…
광주은행, kbc써밋지점 개점식 가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