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23(금) 14:2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광주시, 2019 일본군 위안부 기림의 날 행사 추진

- 13일부터 3일간, 일 ‘한국에서 배우는 역사기행단’ 참석
2019. 08.09(금) 09:53확대축소

[광주/아침신문]이문석기자 = 광주광역시는 오는 13일부터 3일간 시청 시민숲과 무등홀,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행사를 개최한다.


기림의 날 행사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명예와 인권을 회복하고 시민의 올바른 역사의식을 정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은 고 김학순 할머니가 위안부 피해 문제를 세상에 처음 알린 날(1991814)을 기념하기 위해 2017년 법률로 제정, 국가기념일로 지정됨에 따라 국가와 각 지방자치단체에서 각종 기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14일 오후 630분 시청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는 우리가 결코 잊어서는 안 될 끝나지 않은 이야기를 기억하기 위한 기념사, 발언, 헌화, 추모공연 등 기념식을 개최한다.


특히, 나가사키 지역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시민들의 모임인 한국에서 배우는 역사기행단이 광주를 방문해 국립5·18민주묘지와 도청 등을 돌아보고 기념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는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들의 삶의 터전인 나눔의 집에서 20여 년간 생활해 할머니들의 희로애락을 담은 다큐멘터리 에움길이 시청 2층 무등홀에서 상영된다.

 

또한, 13일부터 15일까지 시청 1층 시민숲에서는 진실과 정의 그리고 기억전시회가 열린다. UN문서와 사료, 피해자와 유가족의 이야기, 영상 등을 통해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아픈 역사를 돌아보고 역사의 진실을 더 정확하고 깊게 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곽현미 시 여성가족정책관은 시민 모두 기림의 날을 통해 올바른 역사의식을 갖고, 다시는 반복되지 않아야 할 일에 대해 위로와 성찰의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완도군, 2019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교육 개강
장성군, ‘쾌적한 주거환경’ 만든다
광주시, 심폐소생술·생활안전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 개최
해남군, "재광해남군향우회 해남 양파 구입" 광주시에 전달
고흥군, 샌드아트‘어린왕자’공연
진도군, ‘보배섬 진도 매력 알린다’
구례군, 홈페이지‘더 빠르고 편리하게’개편
영암군, 2019 무등 행정대상 경영혁신 부문 대상 수상
정종순 장흥군수, 제3회 무등 행정대상 수상
장성군, 경력단절여성 취·창업 돕는다
목포시,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물림 주의 당부
강진군, 친환경농산물 잔류농약 일제검사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