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23(금) 14:2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김태균 전남도의회 경제관광문화위원회, 일본 수출규제 대응 현지활동 전개

율촌산단 內 대일본 수출기업 방문, 애로사항 청취 앞장서
2019. 08.09(금) 10:11확대축소

[전남/아침신문]이문석기자 = 전남도의회 경제관광문화위원회(위원장 김태균)는 최근 일본 정부의 일방적이고 보복적인 수출규제 및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 제외에 따른 대응책 마련을 위해 8일 일본 수출기업 현장방문에 나섰다.


이날 전남테크노파크에서 관련 기업체 현황을 청취하고 율촌산단 내 기업 3곳을 방문하여 수출규제에 따른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도내 산업분야 가운데 일본 수입비율이 가장 높은 화학금속산업의 경우 여수, 순천, 광양지역에 밀집해 있고 2018년 기준 52.3%에 달하여 백색국가 제외에 따른 피해가 불가피한 상황이다.

* 품목별 대일수입 비중('18) : 화학공업제품 52.3%, 광산물 23.6%, 기계류 11.3%, 전기전자 5.3%


아울러 전남의 대일본 수출의 경우 20196월 기준 세계 대비 공산품은 1,253백만불로 7.8%, 농산품은 69백만불로 31.2%를 차지하고 있어 향후 장기화 되었을 시 농산품의 대일 수출 위축에 대한 우려가 예상되고 있다.


김태균 위원장(더불어민주당, 광양2)기업체가 우려하고 있는 수출규제 추가 확대와 장기화에 따른 피해에 대해 앞으로 상황을 예의 주시하면서 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전남도와 소통하면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면서 중소기업 긴급 경영안정자금 지원(3~5, 대출금이자지원 2.5% ~ 3.0%)’ 및 만기도래 대출기업 기간연장, ‘지방세 1년 징수유예등 전남도에서 준비하고 있는 지원방안에 대해 도의회 차원에서 적극 협조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남도의회는 지난 달 29일 일본 정부의 일방적이고 보복적인 경제 도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하며 일본 정부는 양국의 이익에 반하는 수출 규제 조치 등 경제 도발 행위를 즉각 철회하라.”고 일본 규탄 성명서를 발표한 바 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보성군, 율포해양관광단지 역대 최고 경영수익 여름 특수 잡았다!
영암군 `2020년도 예산편성 운영기준 설명회` 개최
이승옥 강진군수 ‘한국을 빛낸 2019 대한민국 충효대상’ 수상
강진군, 편농(便農) 실천 단지 조생종벼 첫 수확!
곡성군, 전라남도 휴양형 마이스 육성 공모사업 선정
완도군,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 연구기관 회의 개최
광주은행, 2019년 하반기 신입행원 50여명 채용
해남군, "경제살리기" 민관이 힘 모은다
영광군, 청년 마을로 프로젝트 3기 청년 활동가 모집
의병의 도시 보성군, 일본제품 불매운동 동참!
함평군, 고당도 함평 자옥포도 본격 출하
순천시, 도시재생 뉴딜지역 사회적 경제조직 본격 육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