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27(목) 01:16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한화 사외이사 기간 중 고액 교통비 수령 및 회의불참에도 수령한 교통비 200만원

- ㈜한화 사외이사 기간 중 회의 1회 참석 당 교통비 50만원 수령

- 회의불참에도 교통비 지급받은 회수 4회, 200만원 수령
2019. 09.02(월) 00:21확대축소

[국회/정치]이문석기자 = 성일종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충남 서산·태안)30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가 과거 한화 사외이사 시절 회의 1회 참석 당 교통비 50만원을 수령했으며, 그 중 4번은 회의에 불참하고도 교통비를 수령했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는 20103월 한화 사외이사로 선임된 후 20134월까지 총 31개월 간 재직했다. 이 기간 중 월 보수액 400만원으로 총 14,800만원의 급여를 한화로부터 지급받았다.

 

이 외에도 조 후보자는 이사회 회의 1회 참석 당 무려 50만원의 고액 교통비를 지급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조 후보자의 사외이사 재직 기간 중 총 49번의 이사회 회의가 있었는데, 조 후보자는 이 중 45번의 교통비를 지급받았으며 이때마다 50만원씩 총 2,300만원의 교통비를 지급받았다. 1(2011224)100만원의 교통비를 지급받았는데, 이때만 100만원의 교통비가 지급된 이유는 확인되지 않았다.

 

결국 조 후보자는 31개월간 월급여액으로 14,800만원, 교통비 2,300만원으로 총 17,100만원을 한화로부터 수령한 것이다.

 

한편 조 후보자는 재직기간 중 있었던 49번의 이사회 회의 중 8번 불참했는데, 이 중 4번은 회의에 불참하고도 회의 참석을 위한 교통비를 수령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렇게 수령한 금액은 총 200만원이다.

 

이에 조성욱 후보자 측은 회의에 불참하고 교통비를 받은 것은 맞지만, 한화 측에서 정책적으로 정기 이사회 회의의 경우 회의 참석 여부에 관계 없이 교통비를 지급했다고 해명했다.

 

성일종 의원은 이에 대해 그간 재벌에 엄격한 잣대를 들이대던 조 후보자가 회의에 불참하고도 고액의 교통비를 수령한 것은 공정거래위원장으로서 자질을 의심케 하는 대목이라고 지적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박용진 의원 "유치원3법 올해 꼭 통과돼야"…국민 관심 호소
오영훈 의원,“최악의 20대 국회에서 2020년 농‧어업 1차 산업 예산 지켜내”
주승용 국회부의장, 2020년도 예산안 여수시 국비 4,816억원 통과
박성민 청년대변인 논평] 국회법을 개정해 면죄부를 얻으려는 자유한국당, 꿈에서 깨어…
이해찬 당대표, 민생경제 활력을 위한 기초단체장대표자 간담회 인사말
손금주 의원, 지역 현안 해결 위한 행안부 특교 10억 원 확보!
박완수 의원, <공직선거법 및 공수처법 제(개)정안의 위헌성과 대응방안> 세미나 개최…
유동수 국회의원,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개정안 발의
이해찬 당대표, 창업 활성화를 위한 청년과의 대화 인사말
정춘숙 의원, 서울시장 만나 수지지역 (신봉) 지하철 3호선 연장 등 건의
서재헌 상근부대변인 논평] 정상적인 공무를 수행하던 경호원에게까지 갑질을 행사하고…
서삼석 의원, ‘제20대 국회 의정대상’수상으로 의정활동 13관왕 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