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0.17(목) 08:19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신안 ‘비금뜀뛰기강강술래’, 제26회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 은상 수상
2019. 10.07(월) 22:34확대축소

[신안/사회] =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서울 놀이마당에서 열린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및 제26회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에 전라남도 청소년대표로 출전한 신안군(군수 박우량)의 비금중학교금뜀뛰기강강술가 은(문화재청장상)과 지도상(김해강 교사)을 수상했.

 

1958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60회를 맞이하는 한국민속예술축제는 우리나라 민속예술의 보전과 전승에 크게 기여했으며 청소년들의 민속예술 전승기회의 제공과 인재발굴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

 

비금뜀뛰기강강술래는 여성 중심의 타 지역 강강술래와 달리 남녀가 손을 잡고 함께 뛰면서 대동단결을 염원하는 전통놀이로 강강술래의 원형적인 요소가 잘 남아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뜀뛰기강강술래는 2005년 사라져 가는 민속예술을 전승하기 위해 전문가들의 고증을 받아 비금도 주민들에 의해 복원된 이후 비금중학교 학생들에게 전수되면서 수 차례의 민속경연대회에 출전해 상을 받았다.

 

2018년 제44회 전남민속예술축제 청소년부 대상을 수상한 비금중학교(교장 김덕재) 학생들은 전국대회 출전을 위해 지난 3월부터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을 한 결과 금번 대회에서 큰 상을 받게 됐다.

 

군은 비금뜀뛰기강강술래가 신안을 대표하는 민속예술자원으로 널리 알리는 한편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강강술래의 원형성과 보편성을 잘 간직하고 계승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KS까지 남은 승 1승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SK와이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2차전, 키움 히어로…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SK와이번스의 투수교체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김하성의 투런 홈런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김규민, 박병호와 김웅빈을 훔으로 불러들이며 동…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김웅빈, 이정후를 홈으로 불러들이는 안타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한동민, 짜릿한 투런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2회 말, 짜릿한 로맥의 솔로 홈런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키움 히어로즈의 선발투수 최원태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이정후의 짜릿한 안타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SK와이번스의 시구자 오지석
[2019 신한 MY CAR KBO 포스트시즌] 예그리나 합창단의 애국가 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