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2.3(금) 21:52
아침신문
정치
공작기계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도로공사 자회사, 노조 총파업투표 87% 이상 찬성.. “ 이번 달 총파업 ”

도로공사 사상 첫 파업이자 공공기관 자회사 파업도 처음..
▲ 8일 투표 , 5천여명 총파업찬성
▲ 도공과의 전환약속이행 갈등이 원인
▲ “ 도공과 약속믿고 자회사 전환 현실은 용역회사..변함 없어..”
2021. 02.09(화) 17:42확대축소
[전국/사회 = 한국도로공사서비스노동조합의, 총파업 찬반투표가 가결됐다.

한국도로공사서비스노동조합(이하 서비스노조)은 “ 2월8일 압도적인 찬성으로 투표가 가결됐다.” 며 “이번 달 안에 도로공사 사상 처음으로 그리고 공공기관 자회사 최초로 총파업을 시작할 것 ” 이라 밝혔다.

서비스노조는 8일 오전 06시부터 오후 16시까지 전국 찬반 투표를 진행하였다. 그 결과 조합원 5,171명 가운데 92.73%(4,795명)투표에 참여했고 87.15%(4,179명)의 찬성률로 가결됐다.

노조는 “ 쟁의행위의 압도적인 찬성은 그동안 우리 조합원들이 도로공사에 대한 불신임이 크다는 의미 ”라고 설명했다.

노조는 “ 우리는 문재인 정부의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정책 전에 법적인 판결로 인해 직고용될 수 있는 사람들이다. 그러나 도로공사는 자회사 전환조건으로 많은 약속을 했으나 막상 전환 후 나몰라라 뒷짐지고 방관하는 자세이다.” 자회사는 도로공사와 매년 용역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실제로는 외주사와 별반 차이가 없다는 것이 노조 측 설명이다.

노조는 “ 2번이나 중노위 조정을 했지만 사측과의 격차는 좁히지 못했다. 쟁의대책회의를 거쳐 총파업 돌입할 것”이라 밝혔다.

노조가 총파업에 돌입한다면 도로공사 사상 최초의 파업이자 기타공공기관으로 지정된 자회사 중에서도 최초이다.

노조의 주요 요구사항으로는 △ 모회사와 동일수준 복리후생△ 휴게소 및 주유소 이관△ 도공실무직과 동등한 임금수준 △ 모자회사와의 노사 4자 협의회 실시 등이 있다.













한국노동조합총연맹 공공노련 한국도로공사서비스노동조합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청암대학교, Bㅇㅇ & Kㅇㅇ교수 “성추행 무고교사죄” 대법원 확정
기획취재2)순천시 서면 구상리, 현 “L”이장 '마을발전기금 1억 원 유용' 의혹
청암대, 대체 누가 대학을 이렇게 흔드는가?
순천시 서면 구상리, 현 “A”이장과 전 “B”이장의 '마을발전기금 유용' 의혹
여수해경, 황금연휴 기간 응급환자 긴급이송 잇따라
무안군청 공무원, 영산강서 작년 수해 실종자 시신 발견
기획취재1탄)순천 청담00의원, 도수치료 "1회에 10만원" 함정카드 눈길
도로공사 자회사, 노조 총파업투표 87% 이상 찬성.. “ 이번 달 총파업 ”
순천시관광협회, 전남도청에서 생존권 릴레이 피켓 시위 눈길
순천시, "주암댐 도수터널시설안정화" 건설공사장 "10억 상당 지정폐기물" 투기의혹 대…
순천시, "주암댐 상수원보호구역" 폐기물운반선 세척에도 나몰라
여수소방, A고등학교 실습실 화재완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