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9.16(목) 23:32
아침신문
정치
공작기계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성가롤로병원, 인공신장실 개설 30주년 맞아
2021. 05.26(수) 18:26확대축소
[순천/사회]이문석기자 = 성가롤로병원(병원장 최옥희) 인공신장실이 5월 22일 개설 30주년을 맞았다.

1991년 5월 22일 전남 동부권 최초로 문을 연 성가롤로병원 인공신장실은 혈액투석기 15대를 갖추고 혈액투석과 복막투석을 시작했으며, 신장 질환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통해 지역의 신부전 환자에게 새로운 희망으로 다가왔다.

1998년 3월 병원을 조례동으로 신축 이전하면서 혈액투석실·복막투석실·보호자대기실·환자탈의실·정수실 구조의 전문적인 인공신장실의 틀을 갖추게 됐다.

혈액투석기는 35대로 늘어났으며, 중환자투석실과 온라인 혈액투석여과법(On Line HDF)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갖추어 개별 환자의 증상에 맞는 투석치료가 시행됐다.

2017년에는 투석실 35대 배관 교체 및 리모델링 등을 통해 좀 더 쾌적하고 편안함을 제공할 수 있는 모습으로 단장했다.

현재 한 달 평균 혈액 투석 건수는 약 1,600여 건 정도이며, 24시간 의료진 콜대기를 통해 응급투석이 이루어지고 CRRT 도입으로 중환자들을 위한 지속적 신대체 요법이 이루어지고 있다.

시설에 있어서는 최신의 정수 시스템을 갖추고 있으며, PEX 배관은 주 1회 heating 소독 및 미세검사 의뢰를 통해 철저한 수질 관리를 하고 있다.

또한, 심평원에서 실시하는 혈액투석 적절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음으로써 전남 동부권 최고의 투석실로 인정받았다.

혈액 투석 대상자들의 혈관 관리를 위해서는 HDO3을 이용해 혈관상태를 모니터링하여 문제 되는 혈관을 조기에 해결하고 있다.

매월 실시하는 혈액검사를 통해 Room 담당 간호사는 식이요법 및 약물 복용이 제대로 이루어지고 있는지 파악하여 자가 간호가 이루어지도록 환자 교육을 철저히 하고 있다.

한편, 2005년부터 16년째 인공신장실을 담당하고 있는 신장내과 이종효 과장은 “지금의 인공신장실로 성장하기까지 많은 환자와 가족들 곁에서 수고해주신 의료진께 감사드린다.”라는 말을 전하며 “사회구조가 현대화되고 각종 성인병이 증가하면서 다른 질환과 동반된 여러 합병증을 가진 신장질환자가 급증하는 추세이기 때문에 앞으로도 신장 관련 질환에 대한 예방 및 치료, 발병기전 등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와 교육 및 진료를 함으로써 지역민의 건강 증진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성가롤로병원, 인공신장실 개설 30주년 맞아
성가롤로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4년 연속 1등급 획득!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코로나19 시대, 청소년에 대한 고민」 국민제안 데이터로 해…
[제3보] 문재인 대통령.민주당, 반등원인 "8월말 정기조사" 보도자료
[제2보]문재인 대통령·민주당, 반등 원인 "재난지원금 지급범위 <반론기술> 조사결과…
코로나 위기감 ‘文 대통령ㆍ민주당’ 반등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진주시 청소과, 여직원 “폐기물관리 새벽 출동” 바쁘다 바빠
무안군, 농업용 유용미생물 배양 공급 개시
전남 순천소방서-전남도시가스 가스자동차단기 기증식
(사)광주전남청소년선도위원회 순천시지부, 오가닉마스크 지역 청소년에게 공급 눈길
위러브유, 광주와 순천·여수·나주 등 전남권 비롯해 전국 각지에 이불 1250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