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6.13(목) 21:35
아침신문
전남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전남테크노파크, 전남 위기지역 중소기업에 Scale-up R&D 기업지원

-2018년 18개사에 7억8천만원 지원, 2019년 예산확보에 총력-
2019. 01.07(월) 15:18확대축소

[전남/아침신문]이문석기자 = (재)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는 전라남도 위기지역 및 위기업종 중소기업의 기술역량 강화 및 사업다각화를 위한 위기지역 중소기업의 “전남 위기지역 중소기업 Scale-up R&D 지원사업”을 2019년에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1월 7일 밝혔다.


“위기지역 중소기업 Scale-up R&D 지원사업”은 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센터장 유재욱)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지원을 받아 전남 영암·목포·해남에 밀집한 조선사·기자재업체·협력업체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해 2018년 10월부터 총예산 10.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추진하고 있는 기술개발 지원사업이다.


 R&D 기업지원 주요내용은 신제품개발, 제품고도화, 사업다각화를 위한 지역혁신기업 Scale-up R&D지원과 산학연 전문가 애로기술 솔루션지원, 시제품제작, 공정개선, 시험분석, 인증지원을 위한 현장 수요형 R&D지원이다. 


 전남테크노파크는 작년 말 지역혁신기업 Scale-up R&D지원을 위해 대아산업(주) 외 7개사를 선정하여 7억원 규모의 기업지원을 하였으며, 현장 수요형 R&D지원을 위해 (유)블루에스피 외 9개사를 선정하여 84백만원을 지원하였다.


 현재 전남 위기지역 중소기업 10개사를 추가 선정 지원을 위해 전남테크노파크 홈페이지(www.jntp.or.kr)를 통하여 1월 4일부터 2월 1일까지 R&D 기업지원 공고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2019년 위기지역 중소기업 Scale-up R&D 지원사업 추가 예산 확보를 위하여 전남‧전북‧경남‧울산 등 각 위기지역 R&D 기업지원을 수행하는 해당지역 테크노파크 사업 책임자와 실무자가 협의체를 구성하여 노력하고 있다.


  전남테크노파크 유동국 원장은 “최근 전남의 조선산업 내 대기업의 여건은 희망적인 지표를 보여주고 있지만 노동집약형 단순 생산 활동을 해온 중소기업에게는 여전히 위기극복에 시간이 필요하다”며 “중소기업의 기존 기술 고도화를 통한 기술기반 성장 지원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융합한 동종업종 사업다각화와 유사업종 전환을 병행 지원하여 경쟁력 있는 기술집약적 산업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남테크노파크, 2019년 제3차 전남 중소기업 기술혁신 협의회 개최
전남테크노파크 입주기업 ㈜메카로, 목포 세라믹 양산공장 신축을 위한 산단 분양계약…
전남교육청, 2018년도 S2B(학교장터) 청렴계약 우수기관 선정
전남도-시군, 인구 늘리기 머리 맞대
전남도, 민․관 거버넌스 구성…대기 실태조사 등 논의․업체 자구책 촉구
전남도, 완도항 해경 전용부두 준공…1천t급 함정 들어온다
전남도, '여수산단․삼일산단'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
전남테크노파크, 지역 유치 입주기업 5개사와 업무협약
전남도, 청년주도형 젊은 인구 유입‧정착사업 공모
김영록 도지사, ‘느림보열차’ 경전선 전철화 공감 확산
전남테크노파크, 전남위기대응지역 비즈니스센터 기업지원사업 설명회 개최
전남교육청 2019지방공무원 시험 경쟁률 9.2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