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5.16(목) 21:19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신안 암태 ↔ 광주·서울 간 금호고속 운행!!!

- 신안~서울 간 일일 생활권시대 열리다 -
2019. 03.12(화) 15:42확대축소

[신안/아침신문]신서연기자 = 국토의 끝자락, 최서남단 가거도가 자리한 신안군에서 서울까지 바야흐로 일일 생활권 시대가 열린다.  

  신안군에 따르면 오는 4월 1004대교 개통을 앞두고 지난 해 10월부터 전라남도 및 금호고속과 수차례 협의 끝에 신안 암태↔광주·서울 간 금호고속(시외버스)을 운행하기로 함에 따라 주민들의 이동권 보장은 물론 서울까지 one-stop으로 오고 갈 수 있어 크게 반기고 있다.

  신안 암태↔광주 노선은 1일 6회,  암태↔서울 노선은 1일 2회 운행을 하고, 운행시간표는 여객선 운항 시간 및 주민 편익을 고려하여 세부 조율 중에 있다.

  한편, 군 관계자에 따르면 1004대교 개통과 함께 암태↔서울 간 금호고속 운행이 확정됨에 따라 인적·물적 교류 활발은 물론 고령층의 의료·문화·복지 접근성 개선으로 삶의 질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신서연 jlms1024@hanmail.net        신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JB금융그룹, 2019년 1분기 순이익 975억원 시현
완도군, 해상왕 장보고 해외 평가 특별전 마련
해남군, “새로운 해남을 향한 출발!”해남군민의 날 행사 성황
(재)순천공고동문장학회, '제42차 순천공업고등학교 총동문체육대회'에서 장학금 3천만…
순천시 천만그루 나무심기 시민운동본부, 무궁화 나무 식재
[포토] 5.18 단체 정호영 집앞에서 집회3
[포토] 5.18 단체 정호영 집앞에서 집회2
[포토] 5.18 단체 정호영 집앞에서 집회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추도사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의 추도식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많은 시민들이 참석해 유가족의 슬픔을 나누다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장훈 4.16 협의회 운영위원장의 추도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