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6.4(목) 00:1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여수해경, 무기산 불법 보관 김 양식업자 및 운반책 등 4명 적발

– 김 양식장 사용 목적, 인근 야산 등에 무기산 22,000리터 보관...해경에 덜미
2019. 05.08(수) 23:25확대축소

[여수/아침신문]이문석기자 = 바다에서 사용이 금지된 무기산 및 유해화학물질을 불법 보관 및 운반한 혐의로 김 양식업자 등 4명이 여수해경에 적발됐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지난 3일과 5일 이틀에 걸쳐 전남 고흥군 도화면 일원에서 무기산을 불법 보관한 혐의로 김 양식업자 A (48, ) 씨를 비롯해 유해화학물질 운반 차량에 유독물 표시를 하지 않고 차량을 운행한 B (64, ) 씨 등 4명을 적발해 조사 중이다8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A 모 씨는 지난 3일 오후 640분경 전남 고흥군 도화면 인근 마을 야산에 본인 소유 김 양식장에 잡태 등 이물질 제거에 사용할 목적으로 무기산 21,600리터를` 보관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무기산 운반에 참여한 B (64, )씨와 C (33, 광주 북구)씨를 화학물질관리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


아울러, 지난 5일 오후 3시경 고흥군 도양읍에 거주한 D (42, ) 씨도 본인 주거 창고에 무기산 400리터를 불법 보관한 혐의로 적발됐다.


경 관계자는유해화학물질인 무기산을 보관 및 사용유통하는 경우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가용 인력 및 장비를 등 총동원하여 전 방위적 단속에 나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무기산 등 유해화학물질을 운반하려는 자가 안전교육 및 위험물 표시를 하지 않고 운행할 경유 3천만 원 이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며, 이를 보관사용하다 적발될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여수해경, 여수 해양공원 익수자 구조
[기획취재 4탄]고흥군, “바지락 25억 황금어장” 삼천포 00수산 덕흥어촌계 특혜의혹…
[기획취재 3탄]고흥군, 덕흥어촌계 “간판도 없는 업체 수의계약‘ 특혜의혹
[기획취재 2탄]고흥군, 덕흥어촌계 “바지락판매 특정업체 블루오션” 눈길
고흥군, 덕흥어촌계 바지락판매 "특정업체 25억 원 수의계약” 의혹 확산
순천시, 관내 신천지 신도명단 바탕으로 1차 전수조사 마쳐
[기획취재11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운영자가 또 그 업체로 선정되면 감사원 고발필요…
[기획취재10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공모’ 또 그 업체가 되나?
[기획취재9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공모전 "한 업체 위한 들러리 공모" 전락
[기획취재8탄]순천시 드라마촬영장, 공모사업은 추악하게 얼룩진 갈등 잉태
[기획취재7탄]순천시 드리마촬영장, 선정된 평가위원은 순천시 대변인
[기획취재6탄]순천시 드리마촬영장, 부서 간 소통부재로 피해는 고스란히 ㅇㅇ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