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23(금) 14:24
아침신문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스포츠
관광
사건사고

광주시, 수영동호인들의 축제 마스터즈대회 11일 개회식

- 오후 7시30분 남부대 특설무대에서 시민 등 1천여명 참석
- 남도의 울림으로 지구촌 미래 향한 ‘생명과 평화’의 메시지 전달
-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 국악인 박애리씨, 육중한밴드 등 출연
2019. 08.09(금) 10:04확대축소

[광주/아침신문]이문석기자 = 2019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이하 마스터즈 대회’)의 개회식이 11일 오후 730분 남부대 야외 특설무대에서 펼쳐진다.

 

마스터즈대회는 지난 5일부터 시작됐으나 최대 규모의 선수단이 참가하는 경영 경기를 하루 앞둔 이날 개회식이 열린다.

 

개회식에는 이용섭 대회조직위원장 겸 광주광역시장과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국제수영연맹(FINA) 코넬 마르쿨레스쿠 총장 등과 시민 등 2000여 명이 함께 한다.


개회식은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의 연주와 함께 마스터즈대회 역사 영상이 상영, 이용섭 대회조직위원장 겸 광주광역시장의 환영사, 모하메드 디옵 FINA뷰로리에종의 대회사,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의 축사가 진행되고 이어 본격적인 개막 세레모니가 펼쳐진다.

 

개회식 주제는 물의 진동’(Wave of Harmony)으로 온 세계의 물방울들이 광주의 울림 속에 하나가 된다는 스토리로 진행된다.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의 개막 세레모니 물의 진동은 학춤과 타악 협주곡으로 남도의 음악이 진동을 일으키고, 그 울림을 따라 세계인들이 모여 하모니를 이룬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개회식은 선수권대회와 같이 평화의 물결 속으로(DIVE INTO PEACE)’라는 기치 아래 지구촌 미래를 향한 생명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한다.

 

특히, 이번 마스터즈대회 개폐회식은 광주 시민들이 모여 민주 평화의 역사를 이루어냈던 것처럼, 온 세계에서 모인 물방울들이 한데 모여 거대한 물줄기로 미래의 바다로 함께 향하자는 메시지를 담는다.

 

세레모니가 끝난 후 국기게양과 84개 참가국 국기가 입장하고, 이번 대회 시작을 알리는 국제수영연맹(FINA)기가 게양된다.

 

이어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과 국악인 박애리씨가 출연해 평화의 울림공연이 진행되고 마지막으로 육중한밴드가 출연해 신명나게 피날레를 장식한다.

 

한편, 5일부터 시작된 마스터즈 대회 경기는 아티스틱수영과 수구, 오픈워터수영이 진행 중이며, 3000여 명이 참여하는 경영 경기는 12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왕은중 김나영 학생, ‘제9회 대한민국청소년끼페스티벌’에서 순천시 홍보 나서 눈길…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분청사기 별빛 뮤지엄 캠프 성료
담양군, ‘보랏빛 향기에 반하다’ 담양 고서포도축제 23일 개막
대한체육회 선수관계자위원회 신설 및 제1차 회의 개최
대한체육회, 2020도쿄하계올림픽대회 선수단장 회의 참가
시흥시무용단 공연 “한복, 음악과 춤으로 세상을 그리다”
시흥시, 시민종합운동장 건립 추진 위원 위촉식 개최
영광군, 제19회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 본격 준비 돌입
해남군, 한가위 선물은 해남미소에서 준비하세요
장성군, “장성군민의 손으로” 황룡강 해바라기 단지 조성
[제74회 전국대학야구선수권대회] 인하대 vs 유원대
‘부천FC1995 올나잇 축구캠핑’ 참가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