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12.10(화) 08:54
아침신문
목포
나주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광
함평
무안
영암
진도
완도
신안

완도군, 태풍 피해 조사 철저, 복구 신속하게 한다!
2019. 09.16(월) 04:31확대축소

[완도/사회] = 강풍을 동반한 제13호 태풍 링링이 무사히 빠져 나가 완도군은 다행히 큰 피해를 입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태풍 링링의 최대 순간 풍속은 40/s, 평균 강우량 25mm를 기록했다.


군에서 집계한 태풍 피해 현황은 98일 오후 6시 기준, 도로 시설 6, 어항(항만) 시설 3, 소규모 시설 3건 등 총 13건이며, 수산증양식 피해는 현재까지는 접수된 것이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공공시설은 914일까지, 사유시설은 917일까지 국가재난방제시스템(NDMS)에 입력하고, 이후 정밀조사를 통해 지원 여부 등을 판단하게 된다.


특히 다행힌 것은 취약계층 어르신 10명을 내습 전에 안전한 장소로 대피시켜 인명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현재 완도군에서는 군청 및 읍면 직원들과 함께 태풍으로 발생한 피해 실태를 조사하고 있으며, 우선 복구가 가능한 곳은 복구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13호 태풍 링링20128월 한반도를 강타했던 볼라벤의 이동 경로와 바람의 세기가 비슷한 강한 태풍이 될 것이라 예상했다.


당시 완도에서 초속 51.8m의 최대 순간 풍속을 기록했으며, 무려 4천억이나 되는 재산 피해를 남겼다.


이에 군은 태풍 링링북상 예보를 접하고 태풍 대비 긴급회의를 열었으며, 침수 우려 지역 순찰활동 강화, 취약 시설 점검, 어선 결박, 농작물 정비 등을 철저히 하며 태풍 대비에 총력을 기울였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우려했던 것보다는 피해가 크지 않았지만,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깊은 실의에 빠져있을 것이다.”면서 피해 시설이 누락되지 않도록 철저하게 조사하고, 모든 인력과 장비를 동원해서 신속하게 복구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문석 jlms1024@hanmail.net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완도군 각종 청렴 시책 추진, 청렴도 상승!
완도군, 2019년 도서종합개발사업 순항 중
완도군 12월의 해양치유식품 굴(석화) 선정
완도군, 수도사업 운영 평가 ‘우수상’ 수상
완도군, 연륙·연도교 건설 위한 심포지엄 성료
완도군, 2019년 정부합동평가 상위권 도약 위해 총력
완도군 공직자, ‘힐링캠프’ 통해 재충전
완도군, 공공비축미 톤백창고 첫 입고
완도군 해외시장개척단, 베트남서 200만 불 수출계약 체결
완도군의회 김양훈 의원 ‘호남을 빛낸 인물대상’ 수상
완도군, 연륙‧연도교 건설 추진 전략 마련한다!
완도군, 농업직불금 33억 8400만 원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