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27(토) 13:37
아침신문
목포
나주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광
함평
무안
영암
진도
완도
신안

담양군, 귀농귀촌 체험프로그램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 참가자 모집

귀농 정착지 고민하는 예비 귀농인 “우리 담양에서 먼저 살아볼까요?”
2020. 07.22(수) 00:38확대축소
[담양/사회] = 담양군은 도농 간의 문화적 차이를 이해하고 귀농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 사업의 참가자를 모집한다.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는 귀농·귀촌 희망자가 5일에서 최대 60일까지 숙박과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지역에 대해 탐방해 보는 체류형 지원사업으로 올해 11월까지 운영한다.



마을에서 직접 살아보며 문화관광지 탐방, 귀농귀촌 교육 참여, 귀농 선도농가 견학, 일손 돕기, 재능 기부 등의 미션을 수행하면 점수가 주어지고, 일정점수 이상 획득하면 수료와 함께 참여 이수점수도 인정받게 된다.



대상 지역은 전라남도에서 선정한 일반형 22개 마을·농가이며, 담양군은 대덕면 운수대통마을(한성국 위원장)에서 운영하고 있다.



군에서는 현재 운영 마을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열, 호흡기 증상 등이 있거나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한 경우 참가를 제한하고 있으며, 마을에서는 전자출입명부(KI-pass)를 등록해 주 3회 이상 참가자의 출입상황 점검 및 건강 상황을 진단 관리하고 있다.



참여는 홈페이지(https://live.jeonnam.go.kr)에서 가능하며 운수대통마을 (☎061-382-2626)로 사전 문의를 신청할 수 있다.



참가자격은 주민등록 기준 전라남도 외 거주자로, 귀농‧귀촌에 관심 있는 개인 또는 가족이면 된다.



군 관계자는 “출향향우들 또는 지역을 방문해 보신 분들이 직접 살아보며 연간 2,000여 명이 귀촌하는 살기 좋은 담양에 대해 알아가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와 홍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형식 담양군수, 내년도 국비예산확보 ‘잰걸음’
담양군, ‘담양 태목리 대나무 군락’ 천연기념물 제560호로 지정
담양군, 코로나19 위기 극복 거리 캠페인
담양군, 추석 연휴 임도시설 출입 통제
담양군 전통주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서 최고술 입증
담양군, 가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 계도 단속 추진
담양군, 추석맞이 비대면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운영
담양군, 공중화장실 시설점검 및 정비 추진
담양군, 코로나 감염 확산 차단 행정조치 연장
담양군, 철저한 코로나19 예방 수칙 준수 당부
담양군, 축사 악취저감 미생물배양실 건립 ‘본격화’
담양군, 집중호우 피해 구호물품 속속 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