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8.5(수) 01:00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허석 순천시장, 여순사건 특별법안 발의 환영

-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 회복 기대 -
2020. 07.28(화) 23:17확대축소
[순천/사회] = 순천시(시장 허석)가 여수·순천 10·19사건 진상 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안(이하 특별법) 발의에 대하여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이번 특별법은 대표발의자인 법사위 소속 소병철 국회의원과 서동용, 주철현, 김회재, 김승남 등 전남 동부권 국회의원 5명이 공동발의한 것으로 152명의 국회의원이 서명하여 7월 28일 국회 사무처에 공식 제출되었다.

공동발의한 5명의 국회의원은 법안 제출 후 국회소통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특별법 제정을 호소하였다.

특별법에 담긴 주요내용은 ▲국무총리 소속의 여수·순천 10·19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위원회 설치 ▲여수·순천 10·19사건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한 평화 등 인권교육 실시 ▲희생자 및 유족의 복지 증진 및 법률지원 사업 지원 ▲치료와 간호가 필요한 희생자 또는 유족에게 의료지원금 및 생활지원금 지급 ▲여순사건으로 인해 발생한 피해에 대한 손해배상청구권의 소멸시효 배제 등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그동안 특별법 제정을 위해 힘써주신 여순10·19사건 피해유가족을 비롯한 지역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및 시민 단체 등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국회 본회의를 통과할 때까지 공동의 노력과 지혜를 모아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는 올해 여순사건 관련 분야 전문가를 채용하여 특별법 제정과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등의 업무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순천시의회, 의대 유치 토론회 참석차 국회 방문
순천시립합창단 제84회 정기연주회 공연 개최
신민호 도의원,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국제행사 승인’ 환영
허석 순천시장, 현안 해결 국회 방문 등 광폭 행보
청암대, 2020학년도 교수학습혁신연구대회 우수 교원 시상
순천시, 문화도시 예비사업 ‘순천 아카이브 <동천>’ 본격 추진
순천시, 특별한 혜택 ‘랜선탈출 남도바닷길 여행’ 추진
청암대, 순천효산고와 업무협약 체결
청암대, 2020학년도 교수학습혁신연구대회 우수 교원 시상
김기태 전남도의원, 단독 분구 법적 근거 마련…자존심 회복 기대
순천시의회 문화경제위원회, 장마철 과수 피해 현장방문
허석 순천시장, ‘시민의 정원 1호 조성’으로 민생 소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