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27(토) 13:37
아침신문
목포
나주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광
함평
무안
영암
진도
완도
신안

강진군 마늘 적기 파종과 적정 시비 당부

- 따뜻한 겨울로 조기 파종 및 시비 과다 때는 이상 증상 대발생 경고 -
2020. 08.31(월) 23:55확대축소
[강진/농업] = 강진군은 마늘 파종기가 다가옴에 따라 적기 파종과 적절한 비료 주기를 통해 이상증상을 예방해 주길 당부하고 나섰다.

농촌진흥청 자료에 따르면 난지형 마늘의 파종 적기는 9월 하순~10월 상순이며, 적기에 파종해야 안전하게 월동할 수 있다. 이보다 조기 정식 할 경우에는 벌마늘이나 인편 무름 증상이 발생할 확률이 높아진다.

또한, 겨울철 이상고온에 따라 토양 내 비료가 과다할 경우 웃자람으로 조직이 약해져 병해에 취약하며 2차생장 발생률도 높아진다.

올해 강진군에서는 지난해 따뜻한 겨울 날씨로 인해 남도종 49%, 대서종 20%에서 벌마늘이 발생하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군 농업기술센터는 내년 마늘의 생리장해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정식 시기를 9월 하순 이후로 정하고 우량종구를 확보해 심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마늘 정식 전 퇴비와 석회는 정식 1~2주 전 전 포장에 골고루 뿌린 후 깊이갈이를 하고 토양분석을 통해 시비량을 정해 밭 준비를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강진군농업기술센터 김춘기 소장은 “올해 기후변화로 마늘에서 큰 피해가 발생했으나 지금부터 잘 준비해 피해 예방에 힘써 주시길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군 농산물 판매 걱정 뚝! 온라인으로 통하다!
강진군 공직자,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재난지원금 기부
강진군, 동절기 모기 유충 방역 실시
강진군, 가족들과 따뜻한 한 잔의 여유 "도두맘 작두콩차"
강진군, 2021년 산불방지 종합대책 추진
이승옥 강진군수, 소비위축으로 어려움 겪는 강진읍상가 방문
강진군, 문화재활용정책 ‘전국적 명성’
강진군, 강진만 갈대 엮어 경관 울타리 설치
강진군, 올 추석 ‘물 속 불로초’ 연근 제품으로, 가족의 건강을 지키세요
강진군, "슈퍼푸드 쌀귀리" 가공식품으로 ‘재탄생’
강진 로컬푸드 직매장 ‘햇고구마’ 1농가 1천6백만 원 매출
강진군,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전통된장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