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25(목) 20:48
아침신문
목포
나주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광
함평
무안
영암
진도
완도
신안

강진 로컬푸드 직매장 ‘햇고구마’ 1농가 1천6백만 원 매출

- 꿀맛 자랑하는 달달한 햇고구마 로컬푸드 효자 품목 -
2020. 09.03(목) 23:38확대축소
[강진/농업] = 전남 강진군에 꿀밤고구마 한 품목을 재배해 봄철 고구마순 판매로 800만 원, 8월 한 달 동안 햇고구마 판매로 8백만 원, 총 1천6백만 원 소득을 올린 농가가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군동면에 거주하고 있는 장명자(59세) 씨 이다.

이 농가는 지난해 강진에 로컬푸드 직매장이 처음 개장하면서 3,305㎡(약 1000평)의 작은 면적에서 고구마 재배를 시작해 고소득을 올리고 있다.

장명자 씨는 “‘로컬푸드 직매장’이 지역 내 안정적으로 정착해나가며 유통이 활성화되는 분위기에 따라 초기자본이 상대적으로 덜 드는 고구마를 재배하면 판로 걱정없이 소득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판단했다. 이에 올해 초부터 본격적으로 고구마 재배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장 씨는 우리나라 고구마 주산지인 인근 해남에서 신품종 꿀밤고구마를 구입해 비닐하우스 1동(661㎡, 약 200평)에 늦겨울부터 모종을 직접 기르고, 3월 중순 3,305㎡(1,000평)의 밭에 고구마순을 심었다.

장 씨는 “고구마 수확 전에 봄철 밭에 심고 남은 고구마순을 로컬매장에 출하해 800만 원의 소득을 올릴 수 있었다”고 말했다.

겨울에 정식한 고구마순이 냉해 피해를 입자 장 씨는 3월 하순 고구마 순을 다시 심어 8월 초부터 고구마를 출하하기 시작했다.

올해 여름 긴 장마로 작황이 그다지 좋지 않은 상태에서 현재 재배지 절반 정도를 수확해 출하한 상태이다. 나머지 물량도 로컬푸드 직매장 판매와 고정고객들에게 택배로 보낼 계획이다.

장 씨는 “작년에 강진 로컬푸드 직매장이 개장하고 난 이후, 영세농업인들이 안정적인 판매망을 확보하게 돼 소득에 큰 도움이 되고있다”며 “소포장 등 비록 손은 많이 가지만 소일거리로 건강도 챙기고 소득도 올려 일거양득이다”며 “현재 상태라면 고구마만으로도 2,500만 원 이상의 소득은 거뜬할 것으로 보인다. 벼농사에 대비해도 훨씬 수익성이 좋다”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군 농산물 판매 걱정 뚝! 온라인으로 통하다!
강진군 공직자,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재난지원금 기부
강진군, 동절기 모기 유충 방역 실시
강진군, 가족들과 따뜻한 한 잔의 여유 "도두맘 작두콩차"
강진군, 2021년 산불방지 종합대책 추진
이승옥 강진군수, 소비위축으로 어려움 겪는 강진읍상가 방문
강진군, 문화재활용정책 ‘전국적 명성’
강진군, 강진만 갈대 엮어 경관 울타리 설치
강진군, 올 추석 ‘물 속 불로초’ 연근 제품으로, 가족의 건강을 지키세요
강진군, "슈퍼푸드 쌀귀리" 가공식품으로 ‘재탄생’
강진 로컬푸드 직매장 ‘햇고구마’ 1농가 1천6백만 원 매출
강진군,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전통된장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