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5.18(수) 17:28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보성군, 전라남도 숲속의 전남 평가 최우수군 선정

1천만 그루 도시 숲 조성 목표… 특색 있는 산림행정 돋보여
2021. 12.22(수) 15:56확대축소
[보성/사회]문근미 기자 = 보성군은 22일 전라남도가 주관하는 ‘2021년 숲속의 전남 만들기’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는 저탄소 녹색성장에 발맞춰 매년 지자체를 대상으로 숲 가꾸기 등 산림 보전 분야 시책 개발, 우수 시책 등을 평가하고 있다.

보성군은 2018년부터 1천만 그루 도시 숲을 만든다는 목표를 가지고, 주민생활과 밀접한 공원·산책로 조성부터 산림과 문화자원의 조화를 이루기 위한 선진 산림 행정을 펼쳐왔다.

이번 평가에서는 40년 넘게 산속에 묻혀있던 △오봉산 구들장 채취지 및 운반 우마차길을 발굴 정비하여 산림청 주관 국가 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한 것과 아름다운 호반 숲을 활용 △해평호수정원 십리길 개설 한 점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보성읍 권역에는 한국철도공사 공한지를 활용하여 △녹차골보성향토시장 주민 참여숲 조성, △동윤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미세먼지 차단 숲을 조성했고, 벌교읍 권역에는 의향의 고장이라는 특색을 살려 안규홍 의병장을 기리는 △선근 공원 조성 사업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미세먼지 차단 숲은 보성읍 우산교차로에서 장거리교차로까지 총2.1㎞구간에 조성된다. 보성군은 미세먼지 차단 숲이 축산농가 등으로 인한 악취 민원을 해결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 해결법으로 ‘악취 저감 숲’의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보성군민 생활권 주변의 숲과 방치되어 있는 공한지를 최대한 발굴·활용하여 주민들이 일상에서 숲을 즐기고, 자연을 만끽하며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1천만 그루 도시 숲 조성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군에서 발주하는 대형 공사 현장에서 제거될 수목을 파악하고 이를 보성읍 내 도시 숲 조성에 적극 활용하면서 지금까지 10종 1,172그루의 나무를 살리고 예산도 절함했다.

또한, 자체예산 10억 원을 확보해 산림분야 근로자 60명을 고용하여 산림문화자산 발굴 및 정비, 목재칩 숲길 개설, 차나무 식재, 마을가꾸기 600사업 지원 등을 추진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보성군, 온라인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보성몰’오픈 5주년 할인행사
보성군, 복지사각지대 발굴·해소를 위한 적극행정
보성군, 감염취약시설 감염관리 현장 컨설팅
보성군, MZ세대와 군정 혁신 이끈다! ‘혁신어벤져스’ 운영
보성군, 공공데이터 공모 사업 선정 국비 3억 원 확보
보성군, 차문화의 모든 것 ‘다향아트밸리’에서 즐긴다
보성군, 율어면희망드림협의체 희망의 반찬배달부
보성군, 맞춤형 노인복지 ‘사랑의 밥차 운영’
보성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아버지 대상 부모 특강 진행
보성군, 청렴역량 강화를 위한‘찾아가는 청렴교육’ 실시
보성군, 2022 보성세계차엑스포 지역에는 활력을 관광객에겐 힐링을
보성군, 보성군·보성교육지원청·보성경찰서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