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5.18(수) 17:28
아침신문
목포
나주
화순
담양
장성
장흥
강진
해남
영광
함평
무안
영암
진도
완도
신안

신안군, 신안군-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업무협약 체결

- 신안 도서 야생생물의 보전・관리를 위한 상호협력 추진 기반 마련 -
2022. 01.12(수) 19:57확대축소
[신안/사회]정순이 기자 =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1월 11일 군청 내 영상회의실에서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관장 류태철)과『도서 야생생물의 보전・관리를 위한 신안군-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 주요내용은 생물자원 조사·발굴, 생물다양성 보전 및 생태계 모니터링, 섬과 연안 연구자원 공동 연구 및 활용, 전시 프로그램 운영 및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섬과 연안의 문화와 생물자원을 활용한 교육프로그램 개발·운영, 전시·교육, 연구개발을 위한 정보공유 및 인적교류, 조사선 운영에 따른 시설사용 및 행정적 지원 등 기타 상호 합의한 협력 사항 및 공동 발전 방안 마련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자생식물상 채집・표본・관리 시스템 공동 협력, 신안 도서 야생생물 전시 및 체험교육 프로그램 개발 협력, 지역 축제 개최시 생물자원 및 생물다양성 체험 프로그램 운영, 신안군민을 비롯한 일반 대중에 도서 야생생물의 보전・관리 노력과 가치에 대한 인식 확산 및 긍정적 이미지 제공 및 생태 연구・교육 분야의 지식 및 기술 교류를 통한 기관 간 상생 발전을 도모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안군은 2021년 7월 26일에 신안갯벌이 포함된‘한국의 갯벌(Korean Tidal Flat, Getbol)’이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에 등재 결정되었다. 또한, 2009년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되었고, 2016년 신안군 전역(3,238.74㎢)이 확대 지정되었다. 이처럼 신안군은 다도해와 국내 최대 갯벌 등 도서·연안 생태계가 잘 발달된 지역으로, 특히 참달팽이, 신안새우난초, 나도풍란 등 멸종위기종의 서식지이자 철새들의 중간정착지로 생물다양성이 풍부한 지역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이번 협약이 지자체가 자발적으로 도서 야생생물 자원을 확보하고 보전하기 위한 노력의 출발점이라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가 있으며, 이번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간의 협약을 통해 신안 도서 생태자원 발굴조사 공동 협력, 양 기관간 전문직 직원 인사파견 및 교류, 신안 도서 야생생물 전시 및 체험교육 프로그램 개발 협력과 생태교육을 통한 지역주민 인식제고 등 도서 야생생물 보전 및 서식지 보호를 위해 상호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신안군, 2022년 중증장애인 맞춤형 공공일자리 신규사업 추진
신안군, 5월 가정의 날『가족사랑 케이크 만들기』행사 추진
신안군, 세계가 주목하는 퍼플섬 우회도로 개통식 개최
신안군, 흑산면 섬 청소의 날 해양정화활동 실시
신안군, 천일염 첫소금 18,000원에 거래
신안군, 사)한국수산업경영인 신안군연합회제17대ㆍ제18대 회장단 이ㆍ취임식 개최
신안군, 1004섬길역 자은 땅콩랜드 기본구상 보고회 개최
신안군, 장산도 ‘장산 화이트뮤지엄 개관’ 개관전시 <장산에 살어리랐다>展에 114점…
신안군, 제100회 어린이날 맞아 저소득층 아동 위문
신안군, 팔금원산경로당 준공식 성황리에 개최
신안군, (유)천사섬이야기 신안군 지도읍 48개 경로당에 쌀 기부
신안군, 코로나19 단계적 일상 회복 중 해충 방제 활동 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