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5.18(수) 17:28
아침신문
전남
전남교육청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순천시, 허석 시장 기사회생 재선 가도 ‘청신호’

- 항소심 재판부, 1심 판결 뒤집고 ‘벌금형’ 선고 -
- 허석 시장 “시정 중단 없도록 한 재판부에 감사” -
2022. 01.25(화) 15:45확대축소
[순천/사회]문근미 기자 = 광주지방법원이 1월 25일(화) 열린 항소심에서 벌금형을 선고함에 따라 허석 순천시장은 직위 유지는 물론, 6월에 있을 순천시장 선거에서도 재선에 성큼 다가설 수 있게 되었다.

광주지방법원 제3형사부(재판장 김태호)는 1월 25일 오후 2시 15분에 시작된 선고공판에서 보조금 유용혐의를 받아온 허석 순천시장에게 “보조금을 개인적 이익을 위해 사용하지 않았고, 지역언론 활성화에 기여했으며, 피해 회복을 위한 노력한 점을 인정한다.”며 2000만원의 벌금형을 선고했다.

광주지법 재판부가 1심 판결(징역 10월, 집행유예 2년)을 뒤집고 벌금형을 선고함에 따라 허석 시장은 순천시장 직위 유지와 함께 오는 6월에 있을 순천시장 선거 출마에도 장애물을 모두 걷어냈다.

허석 시장은 “10여 년 전에 있었던, 기억도 희미한 일을 끄집어내어 온갖 음해를 하는 사람이 있었지만, 해명하기도 구차하고 시정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묵묵히 견뎌 왔다.”고 그동안의 소회를 밝혔다.

이어 “경위야 어찌되었던 시민들에게 심려를 끼쳐 송구하다”며 “무엇보다 시정을 중단없이 이끌 수 있도록 판결해 준 재판부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그리고 “최근 우리 지역에도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이 유행하고 있는데 모든 행정력을 지원해 방역계를 갖추고, 시민의 일상 회복을 적극 돕겠다.”고 밝혔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5·18을 기리며
노관규 무소속 순천시장 후보, 서면·가곡지구 중학교 설립
순천시, 제61회 전라남도 체육대회 20일 순천서 개막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순천만·금당 상인들 더불어민주당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지지…
노관규 무소속 순천시장 후보, 신대지구 고등학교 설립 공약
순천시, 문화가 있는 날 공연산책 ‘다시 다 함께’ 콘서트 개최
순천시, 지역 정책발굴 청소년참여 프로젝트 추진
노관규 무소속 순천시장 후보, 허석시장의 좋은 공약들 계승하겠다.
오하근 순천시장 후보, 순천 현충탑에 이어 5·18민주묘지 참배
노관규 순천시장 무소속후보, 신대지구 스타필드 입점공약 ‘눈길’
순천시, 지방이전 2차 공공기관 유치에 총력 기울여
노관규 무소속 순천시장 후보 등록